FIFA 회장의 호소…EPL 재개에 영향 미칠까 / YTN

[앵커]
코로나19 대유행에도 불구하고 일부 국가에서 축구 리그가 열리는 것과 관련해 피파 회장이 무책임한 행동이라며 제동을 걸고 나섰습니다.

조심스럽게 무관중 리그 재개를 검토하던 스페인 프로축구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등에 영향을 미칠지 주목됩니다.

양시창 기자입니다.

[기자]
마네킹 관중까지 동원하며 프로축구 리그를 강행하고 있는 벨라루스.

여기에 공식적으로 코로나 19 감염자가 없는 타지키스탄도 지난 5일, 축구 리그를 개막했습니다.

[쇼쿠르보노프 / 타지키스탄 프로축구 사무총장 : 팬들이 인터넷과 TV를 통해 축구를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아프리카 부룬디와 북중미의 니카라과까지 축구 경기를 재개한 국가들이 하나, 둘 늘자 피파 인판티노 회장이 강력한 경고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코로나19가 가라앉지 않은 상황에 축구 대회를 여는 건 무책임하다고 211개 회원국 전체에 당부했습니다.

[잔니 인판티노 / FIFA 회장 : 100% 안전하지 않은 상황에 리그를 재개하는 것은 무책임한 일입니다. 기다려야 한다면 그렇게 해야 합니다. 어떤 위험을 감수하는 것보다 조금 더 기다리는 게 낫습니다.]

가장 영향력 있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와 스페인 라리가까지 최근 리그 재개를 검토하자 이례적인 긴급 메시지까지 보낸 것으로 풀이됩니다.

천문학적인 중계비용 환불 등 각국 리그 사무국의 경영난을 의식한 듯 피파 긴급구호 펀드의 지원 가능성도 내비쳤습니다.

[잔니 인판티노 / FIFIA 회장 : 우리 보유금은 피파의 돈이 아닙니다. 축구의 돈입니다. 축구에 도움이 필요하다면 어떻게 도울 수 있을지 생각해봐야 합니다.]

세계 축구 수장의 간곡한 호소 일주일 뒤인 오는 17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전체회의를 열고 리그 재개 여부를 논의합니다.

YTN 양시창[ysc08@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7_202004111521272491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