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인삼공사, 삼성 상대 7연승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가 꼴찌 서울 삼성과 원정 경기에서 86 대 78로 승리해 시즌 20승(23패)을 채웠습니다.

인삼공사는 삼성을 상대로 7경기 내리 승리를 챙겼습니다.

최하위(10승 33패) 삼성은 주축 가드 이관희가 족저근막염 악화로 빠진 공백을 실감하며 8연패 수렁에 빠졌습니다.

전반 더블 스코어(44:22)로 앞선 인삼공사는 후반 들어 유진 펠프스를 앞세운 삼성의 반격에 흔들렸으나 3쿼터 고비에서 문성곤이 3점 슛 3개를 집중하며 승기를 굳혔습니다.

문성곤은 데뷔 이후 개인 한 경기 최다인 22점(3점 슛 4개)을 올렸습니다.

▶이정찬 기자 기사 더보기

▶SBS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img src="https://news.sbs.co.kr/news/tracking_RSS.do?news_id=N1005130683&cooper=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