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드 워', 첫 주에 1만 돌파…명작 입소문 통했다

영화 ‘콜드 워'(감독 파벨 파블리코브스키)가 개봉 첫 주 주말에 전국 1만 관객을 돌파했다.

1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콜드 워’는 지난 10일 전국 2,391명을 동원해 누적 관객 수 1만 88명을 기록했다.

지난 7일 개봉한 영화는 입소문에 힘입어 1주일 만에 1만 고지에 올랐다. 전국 58개의 스크린에서 거둔 의미 있는 성적이다.

이미지

‘콜드 워’는 냉전 시대, 오직 사랑과 음악만이 전부였던 줄라와 빅토르의 뜨거운 사랑을 그린 영화다. 2015년 ‘이다’로 아카데미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한 파벨 파블리코브스키 감독의 신작으로 지난해 칸영화제 감독상을 수상한 수작이다.

흑백의 화면에 담아낸 두 남녀의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와 심금을 울리는 음악은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입소문을 타고 있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SBS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img src="https://news.sbs.co.kr/news/tracking_RSS.do?news_id=N1005131964&cooper=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