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게시판]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미국과의 1차전에서 5:1승리

한국 야구대표팀 에이스 양현종이 슈퍼라운드 첫 경기서 역투를 펼쳤다.

양현종은 11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미국과의 1차전에서 선발 등판해 5⅔이닝 동안 92개를 던지며 10피안타(1피홈런) 7탈삼진 2볼넷 1실점(1자책점)을 기록했다.

지난 6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C조 예선라운드 1차전 호주를 상대로 6이닝 10탈삼진 무실점 호투로 승리를 견인한 양현종은 이날도 역투를 펼치며 국제대회 통산 4승째를 눈앞에 뒀다.

양현종은 이날 미국 강타선을 맞이해 3회를 제외하고 매 이닝 주자를 내보냈다. 6회초에는 솔로포를 내주기도 했지만, 구석구석을 찌르는 제구력과 체인지업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며 위기관리 능력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