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영상] 낚시하려고 ‘위험천만’ 고속화도로 갓길에 주차를? / YTN

불법 주·정차 구역, 심지어 고속화도로 갓길에 차량들이 줄지어 서 있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YTN 제보시스템으로 들어왔다.

대형트럭 운전기사인 제보자 A씨는 지난 4일, 서울-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방면 고속도로에서 해당 장면을 포착했다.

제보자 A씨는 YTN PLUS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지난 주말에 낚시를 즐기러 온 듯한 차량 30대 정도가 시속 80km로 제한되는 도로 갓길에 주차돼있는 것을 목격했다”고 설명했다.

또 “제가 알기로는 하루에 대형차들이 200대 이상 지나가는 곳”이라며 “대형차는 보통 끝 차선을 이용하는데, 갑자기 주·정차를 한다거나 차문을 열고 내리면 비켜 가기가 굉장히 힘들다”고 말했다.

이어 “몇 번이나 민원을 넣었지만 시정된 게 없었다”면서 “큰 사고가 나기 전에 모두 경각심을 갖길 바라는 마음에서 제보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영상=시민제보]
제작: 강승민(happyjournalist@ytnplus.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34_202007071735376804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