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심 “내용 보낼테니 날인만”…검찰, 최강욱-정경심 문자 확보

네, 이번에는 조국 전 장관과 관련해서 의미 있는 수사 속보 하나 전해드리겠습니다. 정경심 교수가 최강욱 공직기강비서관에게 문자를 보냈는데, 아들에게 발급한 인턴증명서와 관련해서 "(내가)만들어서 보내줄 테니 날인만 해 달라"는 내용이었다고 합니다. 검찰은 이 문자가 허위증명서 의혹을 푸는 핵심 증거가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Ch.19] 사실을 보고 진실을 말합니다.

?? 공식 홈페이지 http://news.tvchosun.com/
??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tvchosunnews/
?? 공식 트위터 https://twitter.com/TVChosunNews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