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이 여성은 왜? ‘백화점 갑질 영상’ 사건 경위 / YTN

’백화점 갑질 영상’ 훈방 → 수사 전환
백화점 "해당 여성 흥분 상태…신원 확인 불가능"
경찰, 폭행 피해 보안요원 조사 예정

젊은 여성이 백화점 보안요원에게 음식 담긴 쟁반을 집어 던집니다.

[서울 ○○ 백화점 (지난 10일) : 너 다 먹어 이 XX야!]

뺨까지 맞았지만, 보안 요원은 흥분하지 않고 침착하게 대응합니다.

이 장면이 ‘백화점 갑질 영상’이라는 이름으로 퍼지고 있는 가운데, 당시 구체적인 사건 경위도 드러나고 있습니다.

해당 백화점과 경찰의 말을 종합하면, 영상은 10일 오후 1시쯤 지하 패스트푸드 매장에서 촬영됐습니다.

당시 상황에 대해 백화점 측은, 어떤 여성이 다른 손님에게 이유 없이 손가락질하며 소리 지른다는 민원이 들어와 보안요원이 나서 제지하자 난동이 시작됐다고 설명했습니다.

결국, 경찰이 출동했고, 여성은 경찰에게 주민등록번호를 말하지 못할 정도로 흥분한 상태였다고 백화점 측은 설명했습니다.

그러나 당시 경찰은 여성을 폭행 혐의로 입건하지 않았습니다.

피해자 격인 보안요원이 처벌을 원치 않았기 때문입니다.

여성의 정신 병력을 의심해 볼 여지도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런데, 사건 당일 저녁 보안요원이 다시 지구대를 찾아 처벌 의사가 있다고 밝히면서 상황은 바뀌었습니다.

사건을 정식으로 접수한 경찰은 조만간 보안요원을 불러 여성에게 폭행당한 경위를 조사하기로 했습니다.

또, 건강보험공단을 통해 여성의 정신병력 여부도 확인한 뒤에 수사를 계속할 지 결정할 방침입니다.

취재기자: 고한석
영상편집: 연진영
그래픽: 김유정
자막뉴스: 박해진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34_202001130715583810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