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퍼 미 국방장관 “북 비핵화, 정치적 합의가 최상 도발자제 촉구”

북한이 새해 첫날 미국을 향해 "충격적인 실제 행동에 나설 수 있다"는 메시지를 내놓은데 대해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부 장관은 "도발 자제를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북한 태도에 따라 축소해 온 한미 합동 군사훈련 재개를 검토할 수 있다며 북한을 압박했습니다.

보도에 정혜련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