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래퍼 도끼가 공연 온 팬에게 '백금 반지' 선물한 이유

래퍼 도끼가 팬에게 의미 있는 선물을 전했습니다.

지난 29일 도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단독 콘서트 ‘Young King Young Boss’ 영상을 게재했습니다.

영상에서 도끼는 콘서트를 보러 온 팬에게 자신이 끼고 있던 반지를 건넸습니다.

도끼는 “어제(28일) 마지막 YKYB 콘서트에서 제가 2011년 랩으로 돈 벌어 처음 맞춘 백금 다이아몬드 반지를 111번 티켓을 가지신 팬분께 선물로 드렸다”고 설명했습니다.

래퍼 도끼가 공연 온 팬에게 '백금 반지' 선물한 이유

이전에도 도끼가 공연장에 온 팬들에게 선물을 전하는 모습이 종종 포착되곤 했습니다.

도끼는 지난 8월 열린 공연에서 한 어린이 팬이 쓰고 있던 모자에 직접 사인을 해 건넸습니다.

당시 도끼는 “(팬이 입고 있던) 바지도 제가 만든 것이고 티셔츠도 제가 만든 것이다”며 “그래서 특별히 제가 용돈도 드리겠다”고 말했습니다.

래퍼 도끼가 공연 온 팬에게 '백금 반지' 선물한 이유

이어 지난 11월 열린 공연에서 도끼는 열심히 호응해준 팬을 위해 자신이 입고 있던 후드티를 벗어 선물한 바 있습니다.

래퍼 도끼가 공연 온 팬에게 '백금 반지' 선물한 이유

팬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전한 도끼의 모습에 누리꾼들은 “선물 받은 팬들 깜짝 놀랐겠다”, “진정한 영앤 리치”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구성=이선영 에디터, 사진=도끼 인스타그램 영상 캡처)

(SBS 스브스타)

▶SBS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img src="https://news.sbs.co.kr/news/tracking_RSS.do?news_id=N1005078490&cooper=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