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집해제 후에도 규현은 '라디오스타'에 돌아오지 않는다(공식입장)

그룹 슈퍼주니어의 규현이 MBC ‘라디오스타’ MC 자리를 최종 고사했다.

7일 엑스포츠뉴스는 단독으로 규현이 ‘라디오스타’ MC 복귀를 최종적으로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규현은 사회복무요원 대체 복무를 마치고 소집해제한다.

보도가 나온 뒤 규현 소속사 SJ레이블 측도 공식입장을 통해 이를 인정했다. 소속사 측은 ”‘라디오스타’ MC를 최종 고사했다”라며 “tvN ‘신서유기7’ 출연은 논의 중이며, ‘강식당2’에는 출연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규현은 지난 2011년 10월 ‘라디오스타’에 합류한 뒤, 2017년 5월 사회복무요원으로 입소하기 전까지 5년 반 동안 MC 자리를 지켰다. 현재 ‘라디오스타‘는 ‘스페셜 MC’ 체제로 진행 중이며, 개그맨 김영철, 양세형, 방송인 하하 등이 돌아가면서 MC를 맡고 있다.

한편 규현은 오는 19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팬미팅을 갖고 방송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