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용마산에서 멸종위기종 산양 포착…2018년에 이어 두 번째 / YTN

서울 중랑구 용마산에서 멸종위기종 1급인 산양이 포착됐습니다.

등산객이 어제 오후 휴대전화 카메라로 촬영한 영상입니다.

카메라에 포착된 산양은 가파른 바위를 능숙하게 내려옵니다.

서울 용마산에서는 지난 2018년에도 암수 한 쌍이 서식하는 것으로 환경부 조사결과 밝혀졌는데, 같은 산양인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용마산은 바위가 많아 산양이 서식하기 적합한 조건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판단입니다.

천연기념물 제217호이자 멸종위기종 1급인 산양은 현재 남한에 700∼900마리 정도만 남아있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004020428589574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