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김정은, 당 중앙군사위 확대회의 주재…핵 억제력 강화 논의 / YTN

북 김정은, 당 중앙군사위 회의 주재…핵 억제력 강화 논의
미사일 개발 핵심 리병철, 중앙군사위 부위원장 선출
"핵전쟁 억제력 한층 강화…포병 화력 타격 능력 강화"
"위협적 외부세력에 대한 군사적 억제 능력 완비"
김정은, 6개월 만에 중앙군사위 확대회의 주재

[앵커]
북한이 김정은 국무위원장 주재로 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를 열고 핵전쟁 억제력 강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오늘은 5·24 대북 제재 조치 10년을 맞은 시점이어서 북한의 보도가 주목됩니다.

취재 기자 전화로 연결해 자세한 내용 알아봅니다. 송재인 기자!

오늘 아침 보도에서 중앙군사위원회 회의가 언제 열렸는지는 언급이 없던 거죠?

[기자]
조선중앙통신은 날짜는 밝히지 않고 김정은 국무위원장 주재로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를 열었다고 보도했는데요.

이 자리에서 핵전쟁 억제력 강화 방안 등을 논의하고, 중앙군사위원회와 군 고위층 인사도 단행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 미사일 개발 분야의 핵심 인사인 리병철 노동당 부위원장 겸 군수공업부장이 중앙군사위 부위원장으로 선출됐고, 총참모장인 박정천은 군 차수로 승진했습니다.

통신은 이 회의에서, 국가무력 건설과 발전 요구에 따라 나라의 핵전쟁 억제력을 한층 강화하고 전략 무력을 고도의 격동상태에서 운영하기 위한 새로운 방침들이 제시됐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조선인민군 포병의 화력 타격 능력을 결정적으로 높이는 중대한 조치들도 취해졌다"고 소개했습니다.

이어 "자위적 국방력을 발전시키고 새로운 부대를 편성해 위협적인 외부세력들에 대한 군사적 억제 능력을 더욱 완비하기 위한 핵심적인 문제들이 토의됐다"고 전했습니다.

김 위원장 주재로 당 중앙군사위 확대회의가 열린 건 지난해 12월 22일 이후 6개월 만입니다.

보도날짜로만 따지면, 김 위원장은 평안남도 순천 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한 모습이 지난 2일 공개된 지 22일 만에 다시 공개 활동에 나섰습니다.

지금까지 정치부에서 YTN 송재인[songji10@ytn.co.kr]z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1_202005240755351153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