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손흥민 경기 영국서 직관 후 기념 사진…"해피 쏘니데이"

배우 박서준이 손흥민의 경기를 영국서 직접 관람하고 승리의 기쁨까지 나눴다.

박서준은 11일 SNS에 “해피 쏘니데이”(Happy Sonnyday)”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박서준이 손흥민과 함께 찍은 사진이었다. 두 사람은 V자 포즈를 취하며 이날의 승리를 기념했다.

박서준은 10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토트넘 핫스퍼VS레스터 시티 경기를 관람했다.

이날 손흥민은 후반 추가시간에 50m를 질주해 팀의 3번째 골을 선사했다. 이 골로 토트넘은 3-1 승리를 거뒀다. 손흥민에게는 리그 11호 골이자 3게임 연속 골이었다.

배우 박서준과 축구선수 손흥민의 의외의 친분은 ‘축구’가 연결고리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박서준은 연예계 소문난 축구광이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SBS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img src="https://news.sbs.co.kr/news/tracking_RSS.do?news_id=N1005131756&cooper=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