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러스 감염병 쉽게 찾는 ‘만능 진단기술’ 개발 / YTN

[앵커]
국내 연구진이 각종 바이러스는 물론 신·변종 바이러스 감염 여부까지 쉽고 빠르게 판독할 수 있는 신기술을 개발했습니다.

이 기술은 특히, 공항이나 학교 같은 공공장소에서 쉽고 빠르게 감염병을 찾아낼 수 있어 효과적인 방역대책을 세우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정우 기자입니다.

[기자]
공항과 항구 등지에서 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판독하는 데는 한계가 있습니다.

기존에 알려진 바이러스 감염병 이외에 신종, 혹은 변종 바이러스는 찾아낼 수 없기 때문입니다.

KAIST 생명화학공학과 리섕·김유식 교수팀이 바이러스의 특징을 이용해 다양한 종류의 바이러스를 쉽게 검출할 수 있는 이른바 ‘만능 진단기술’을 개발했습니다.

이 기술은 바이러스에 특이적으로 존재한다고 알려진 이중나선 리보핵산(dsRNA)을 검출하는 방식에 기반을 둡니다.

[구자영 / KAIST 생명화학공학과 박사과정 / 제1저자(공동 김수라) : 저희 기술은 특정 서열 정보를 이용하는 것이 아니라 구조적인 특징을 활용한 것이기 때문에 신종, 변종 바이러스에도 상관없이 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진단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유전자 증폭 검사와는 달리 시료 준비나 핵산 증폭이 필요 없고, 바이러스 감염 여부도 쉽고 빠르게 판독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세포에서 RNA를 분리하거나 정제 작업 없이 감염된 세포의 용해액만으로 바이러스 유무를 검출해낼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김유식 / KAIST 생명화학공학과 교수 : 편리하게 현장형으로 디자인 되었는 데요. 공항이나 공공장소에서 누구나 간편하게 활용할 수 있는 그런 기술로 발전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만능 감염병 진단기술로 발전할 수 있는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 ‘생체거대분자(바이오마크로몰레큘스)’ 온라인판에 실렸습니다.

YTN 이정우[leejwoo@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15_202006020803341501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