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경욱, ‘욕설 SNS’…”함량 미달” 비판 / YTN

자유한국당 민경욱 의원이 공천심사 면접을 앞두고 여권 인사들을 비난하는 내용의 욕설이 포함된 게시물을 SNS에 올려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민 의원은 오늘 오전 SNS에 욕설로 시작하는 시를 올리고, 김지하 시인의 글이라고 하는데 아직 확인 중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글에는 문재인 대통령과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김경수 경남도지사 등 여권 주요 인사들을 원색적으로 비난하는 내용 등이 담겼습니다.

이와 관련해 정의당은 논평을 내고 욕설은 태극기 세력의 집회나 극우 유튜브 방송에서 얼마든지 들을 수 있다며, 민 의원에게 어울리는 곳은 그런 저잣거리지 국회는 아닌 것 같다고 지적했습니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도 페이스북에서 논리적 비판을 할 능력이 없으니 쌍욕을 하는 것이라며 함량에 미달하는 분들은 정치계에서 퇴출해야 한다고 비판했습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1_202002131757257621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