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의장 “日사과 없인 중재 법안 무의미”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문희상 의장 "日사과 없인 중재 법안 무의미"

문희상 국회의장은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 문제 해법으로 발의한 법안에 대해 "일본의 사과를 전제로 한 법"이라고 밝혔습니다.

문 의장은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을 재확인하는 한일 정상 간 사과와 그에 따른 용서가 없으면 이 법도 없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신(新) 문재인-아베 공동선언’을 통해 일본의 통렬한 반성과 사죄, 한일 청구권 협정을 재확인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 연합뉴스TV 유튜브 채널 구독
https://goo.gl/VuCJMi
▣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연합뉴스TV / Yonhap News TV
http://www.yonhapnews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