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 총격 범인은 모스크바 인근 거주 30대 남성”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러 총격 범인은 모스크바 인근 거주 30대 남성"

러시아 모스크바의 연방보안국 청사 주변에서 어제(19일) 총격을 벌인 범인은 최근까지 사설 경호업체에서 일해온 모스크바 인근 출신의 39세 남성으로 확인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그는 총격 당시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이 사용하는 구호를 외쳤다는 증언도 나왔습니다.

이로 미뤄 볼 때 범인이 이슬람 극단주의 사상에 빠져 과격 이슬람 조직 등 테러 단체와 전쟁을 벌이는 보안 기관을 상대로 테러를 시도한 것 아니냐는 추정이 나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 연합뉴스TV 유튜브 채널 구독
https://goo.gl/VuCJMi
▣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연합뉴스TV / Yonhap News TV
http://www.yonhapnews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