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룸 모아보기] 피해자 중심으로…’위안부 운동’ 제자리 찾기 진통 / JTBC News

위안부 피해 할머니를 돕는 단체들과 관련된 의혹이 연이어 불거지고 있습니다. 이걸 계기로 위안부 운동 전체를 깎아내리려는 움직임도 나타나고 있습니다. 일본의 보수 언론까지 뛰어들었습니다. 의혹을 밝히는 건 운동의 본래 취지대로 피해자 중심으로 돌려놓는 과정입니다. 운동 자체를 폄하하고 공격하는 것과는 엄연히 다른 문제입니다. JTBC는 이런 문제의식을 갖고 이번 사안을 취재했습니다. 먼저, 나눔의 집이 할머니들에게 한 달에 10만 원을 받는 대신 후원금엔 관여하지 않는다는 약정서를 받았다고 합니다.

"할머니들, 후원금 관여 말라" 약정서 받아낸 나눔의집
검찰, 정의연 ‘마포 쉼터’도 압수수색…"과잉수사" 반발
‘안성 쉼터’ 정산서엔…프로그램비·부식비 집행 ‘0원’
정의당도 등 돌리나…심상정 "윤미향 해명 설득력 없다"
극우단체, ‘논란’ 틈타 역사왜곡 시도…수요집회도 공격
일 언론, ‘정의연 논란’ 상세 보도…한·일에 영향 주목

▶ 뉴스룸 다시보기 (https://bit.ly/2nxI8jQ)

#나눔의집논란 #윤미향의혹 #역사왜곡우려 #JTBC뉴스룸

☞JTBC유튜브 구독하기 (https://bit.ly/2hYgWZg)
☞JTBC유튜브 커뮤니티 (https://bit.ly/2LZIwke)

#JTBC뉴스 공식 페이지
(홈페이지) http://news.jtbc.co.kr
(APP) https://bit.ly/1r04W2D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jtbcnews
트위터 https://twitter.com/JTBC_news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jtbcnews

☏ 제보하기 https://bit.ly/1krluzF

방송사 : JTBC (http://www.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