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흐리고 곳곳 비…어제보다 기온 올라 / YTN

7월의 시작인 오늘, 흐린 하늘에 곳곳에 장맛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어제 강원 영동 지방에는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졌는데요.

강릉에 하루 만에 300mm가 넘는 비가 내리며 기상 관측 이래 가장 많은 양을 기록했습니다.

현재 강한 비구름은 동해 상으로 빠져 나가며 영동 지방에 내리는 비는 많이 약해졌고요.

또 서해 상에서 새로운 비구름이 유입되며 경기 서해안에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비는 수도권과 영서는 아침까지, 영동과 충청, 전북과 영남 지방은 오후까지 이어지겠는데요.

예상되는 비의 양은 5~20mm로 많지 않겠고요.

남부 지방의 비는 소강상태를 보이다 오후에 다시 시작되겠습니다.

낮 동안 흐린 하늘에 어제보다 기온이 올라 후텁지근하겠습니다.

서울 26도, 대전 26도, 광주와 대구 27도로 예상됩니다.

지금까지 날씨정보였습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8_202007010836091477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