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입하’ 곳곳 비…어린이대공원 제한적 운영 / YTN

[앵커]
‘어린이날’이자 절기 ‘입하’인 오늘, 곳곳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운영을 중단한 야외 공공시설이 인원 제한을 전제로 운영을 재개했다고 하는데요,

현장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최현미 캐스터!

입장객들이 서서히 늘어나고 있다고요?

[캐스터]
1년 중 어린이들이 가장 손꼽아 기다리는 날이 아닐까 싶은데요,

‘생활방역’ 전환을 하루 앞두고 오전부터 많은 방문객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올해 어린이날은 ‘코로나19’로 인해 예년 만큼 다채롭지는 못하겠습니다.

어린이대공원의 실내시설 이용은 제한된 채, 야외시설에 한해서 운영이 재개됐기 때문입니다.

입장할 때는 발열 체크와 밀집 방지를 위한 바닥 표식 등 방역 대책을 시행하고요, 이용 인원 상한선인 1,500명이 초과 시엔 입장이 통제됩니다.

또 매년 5월에 열리던 어린이날 행사와 생태프로그램, 동물학교 등의 모든 행사는 전면 취소됐습니다.

오늘 나오실 때는 우산 챙기시는 게 좋겠습니다.

점차 서쪽에서 다가오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을 받으면서 전국 대부분에 5~10mm 정도의 비가 살짝 지나겠는데요,

서울과 경기 남부를 시작으로 비구름은 남동쪽으로 이동하여 밤이 되면 남부지방까지 범위를 넓히겠습니다.

비가 내리며 때 이른 더위도 주춤하겠습니다.

오늘 서울 낮 기온은 22도, 광주 23도, 부산은 19도 선에 머물면서 어제보다 3도에서 많게는 9도가량이 낮겠습니다.

오늘 비가 내리는 지역의 강수 지속시간은 3시간 안팎으로 길지는 않겠습니다.

다만, 남부내륙은 돌풍과 벼락을 동반하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어린이날을 맞아 준비된 야외활동 시에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최현미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8_202005051114100265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