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영동, 낮 동안 돌풍 주의…오후부터 남부 비 / YTN

[앵커]
산불이 발생한 영동 지역은 오늘 낮까지 돌풍이 불 것으로 보여 계속해서 주의가 필요합니다.

남부지방은 오후부터 비가 내리며 건조함이 해소될 것으로 전망되는데요.

자세한 날씨 YTN 중계차 연결해 알아봅니다. 홍나실 캐스터!

영동지역의 강풍주의보는 해제됐지만, 낮에도 강한 바람이 계속된다고요?

[캐스터]
건조한 날씨에 강한 바람까지 더해지면서 어젯밤 강원도 고성에는 큰 산불이 발생했는데요,

오늘 오전 9시를 기해 영동 지역의 ‘강풍주의보’는 해제됐지만, 방심하기에는 아직 이릅니다.

강원 영동은 오늘 낮에도 바람이 제법 강하게 불겠는데요.

낮 동안 기온이 크게 오르면서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산간 지역에는 초속 10m 이상의 돌풍이 몰아칠 것으로 보입니다.

여기에 대기는 계속해서 건조합니다.

현재 전국 대부분 지방에 건조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산림청에서는 영동 지방에 산불 경보를 가장 높은 단계인 ‘심각’ 단계로 격상시켰습니다.

작은 불씨가 큰 화재로 번질 가능성이 큰 만큼 불씨 관리 잘 해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남부지방에는 건조함을 해소해 줄 단비 소식이 있습니다.

비는 오늘 오후 제주도와 호남을 시작으로 밤에는 경남으로 확대되겠고요.

제주 남부와 산간 많은 곳은 80mm 이상, 그 밖의 제주도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도 최고 60mm의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중부 지방은 낮 동안 산발적으로 빗방울만 떨어지겠습니다.

비는 내일 오전 전국으로 확대되겠지만, 중부지방의 경우 비의 양이 적고 내리는 시간도 짧아서 건조함을 해소하긴 어렵겠습니다.

오늘과 내일, 제주도와 남해안에는 강한 비가 집중되겠습니다.

돌풍과 벼락을 동반한 시간당 10~20mm의 호우가 예상되니까요.

남부지방에 계신 분들은 비 피해가 없도록 대비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홍나실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8_202005021130117169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