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어제보다 쌀쌀한 아침…큰 일교차 주의 / YTN

오늘 아침은 어제보다 따뜻한 옷차림 하셔야겠습니다.

밤사이 북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오고, 바람이 강해지며 기온이 뚝 떨어졌는데요,

현재 서울 기온 3.4도로 어제보다 5도가량 낮아 꽤 쌀쌀합니다.

그래도 한낮에는 봄볕 아래 기온이 16도까지 올라 포근하겠습니다.

맑은 날씨 속에 차고 건조한 공기가 계속 유입되며 건조 특보도 확대, 강화됐습니다.

어제 서울과 경기 일부 지역에는 올해 첫 건조 경보까지 내려졌는데요,

바람까지 강하게 불며 산불 등 대형 화재 위험이 높습니다.

불씨 관리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기온 서울 3.4도, 대전 2.7도, 광주 4.8도, 대구 4.4도, 부산 7.2도입니다.

낮 동안 맑고, 대기 질 깨끗하겠습니다.

서울 16도, 대전과 광주 18도, 대구 19도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습니다.

당분간 뚜렷한 비 소식 없이 맑고 건조한 날씨가 계속되겠고요,

휴일 아침에는 서울 기온 2도로 떨어지며 반짝 꽃샘추위가 찾아오겠습니다.

밤사이 강원 산간에는 15cm 안팎의 많은 눈이 내려 쌓였습니다.

안개로 가시거리도 짧으니까요, 안전운전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권혜인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8_202004020801504839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