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형제 의혹, 검찰이 먼저 수사”…’30억 계약’ 울산건설업자 증언

김기현 전 울산시장 형제의 ’30억 용역계약서’사건을 검찰이 경찰보다 먼저 수사하기 시작했고, 얼마 가지 않아 흐지부지되었다는 주장이 사건 당사자를 통해 제기되었습니다. 청와대가 울산시장 선거에 개입할 목적으로 경찰에 ‘하명수사’를 지시했다는 자유한국당의 주장과 배치되는 주장입니다.

☞더 상세한 내용을 기사로 확인하세요 : https://newstapa.org
☞뉴스타파 Youtube 채널 구독 : https://goo.gl/51OLCU
☞뉴스타파 Youtube 커뮤니티 : https://goo.gl/QUaL55
☞뉴스타파 후원하기 : https://newstapa.org/donate_info
☞뉴스타파 제보하기 : https://jebo.newstapa.org
☞텔레그램 알림 받기 : https://t.me/newstapa
☞뉴스타파 페이스북 : https://fb.com/newstapa

※Music source : Habi Music & Westar Music

#뉴스타파 #newstapa #탐사보도 #진실 #비영리 #독립언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