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나주·목포·담양 알리는 프리미엄 문화관광해설사 양성

 
14일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 주최하고 광주광역시, 나주시, 목포시, 담양군이 주관하는 ‘테마 여행 10선, 남도 맛 기행 사업’의 일환의 남도투어랩 프리미엄 문화관광해설사 심화과정 교육이 광주 동구 한국종합예술평생교육원에서 시작됐다.

현재 광주, 나주, 담양, 목포 등 4개 지역에서 활동 중인 문화관광해설사 20명을 대상으로 실시되는 이번 교육은 지역관광활성화, 기존 문화해설사의 역량강화를 목표로 4월 6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교육은 우리 지역의 숨은 매력을 현장에서 효과적으로 해설하는 데 필요한 다양한 주제 구성돼 있다. 강신겸 교수(전남대), 이이남 작가(미디어아트), 김진강 교수(호남대), 장상은 방송작가 등이 연사로 나선다. 이들은 각 지역의 관광 활성화, 지역과 지역을 연계시키는 네트워크 구성 등 실제 문화관광해설사들이 해야 할 다양한 이야기를 풀어낼 계획이다.

또한 멘토링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현장학습도 함께 이뤄진다.

이번 교육을 주관하는 고영임 심비오 협동조합 이사장은 “문화관광해설가들이 각 지역의 다양하고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전하는 ‘이야기꾼’으로, 역사적 사건과 그 배경을 설명하는 ‘역사 선생님’으로서, 때론 유적을 안내하는 ‘안내자’로서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