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애니메이션 사라진 겨울 방학 극장가 / YTN

더 나은 뉴스 콘텐츠 제공을 위한 일환으로 영상 미리보기 이미지(썸네일) 개선을 위한 설문을 진행합니다.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들려주세요. 감사합니다.

※ 썸네일 설문 참여하기
https://feedback.ytn.co.kr/?v=201912140223102944

[앵커]
방학마다 큰 인기를 누리던 일본 애니메이션이, 경색된 한일 관계 여파로 이번 겨울 방학에는 극장가에서 사라졌습니다.

대신 그 자리에 우리나라 애니메이션이 잇따라 출격했고, 유럽의 다채로운 애니메이션도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찾아 나섰습니다.

김혜은 기자입니다.

[기자]
신비아파트 두 번째 극장판이 겨울방학 어린이들을 찾습니다.

부활한 전설의 괴수 요르문간드에 맞서 싸우는 이야기로, 화려한 액션에, 새로운 캐릭터가 더해졌습니다.

텔레비전에서 큰 사랑을 받은 ‘타오르지마 버스터’도 처음으로 극장판으로 어린 관객들을 만났습니다.

이렇게 겨울방학을 맞은 극장가에 국산 애니메이션이 잇달아 동심을 공략합니다.

도라에몽이나 포켓몬, 짱구 등 해마다 연말 극장가를 찾았던 일본의 대표적인 애니메이션은 사라졌습니다.

한일 관계 악화로 지난 여름 ‘엉덩이 탐정’과 ‘명탐정 코난’이 낮은 실적을 기록했고, ‘도라에몽’은 개봉을 무기한 연기하는 등 홍역을 치렀기 때문입니다.

프랑스의 애니메이션도 나왔습니다.

프랑스의 ‘뽀로로’로 불리는 아스테릭스가 마법 물약을 찾아 나서는 모험 이야기로, ‘월E’와 ‘업’ 제작진의 야심작입니다.

산타클로스는 어떻게 탄생했을까?

풍부한 상상력을 동원해 산타클로스의 기원을 짜임새 있게 풀어냈습니다.

크리스마스를 맞아 넷플릭스가 처음으로 공개한 오리지널 애니메이션 영화로, 전통적인 2D 기법으로 제작했지만 정교한 빛의 사용으로 독특한 화면을 연출하고 있습니다.

YTN 김혜은[henism@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6_201912140223102944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