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우레이, 라리가 2경기 연속 공격포인트

▲ 우레이 선수(왼쪽)

중국 축구의 간판 우레이(28·에스파뇰)가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에서 2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기록했습니다.

우레이는 스페인 빌바오의 산마메스에서 열린 프리메라리가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아틀레틱 빌바오를 상대로 도움을 기록했습니다.

선발 출전한 우레이는 전반 9분 정확한 헤딩 패스로 파군도 페레이라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했습니다.

우레이는 지난 2일 레알 바야돌리드전에서 중국인 선수 최초로 프리메라리가에서 득점에 성공한 데 이어 공격포인트를 추가해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지난 시즌 중국 슈퍼리그 상하이 상강에서 뛰며 리그 득점왕을 차지한 우레이는 올해 1월 아시안컵 직후 에스파뇰로 이적했습니다.

우레이는 후반 15분 교체됐고, 에스파뇰은 후반 35분 빌바오의 라울 가르시아에게 동점 골 내줘 1대 1로 비겼습니다.

이날 무승부로 시즌 9승 7무 11패(승점 34)를 기록한 에스파뇰은 전체 20개 구단 중 10위에 올라있습니다.

(사진=EPA)

▶주영민 기자 기사 더보기

▶SBS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img src="https://news.sbs.co.kr/news/tracking_RSS.do?news_id=N1005169261&cooper=RSS"